바로가기 메뉴

임산물유통정보시스템

모든메뉴보기

보도자료

프린트하기
산림조합중앙회, 베트남 합작회사와 안정적 조림지 확보를 위한 MOU
작성자
산림경영안전부
등록일
2024-05-23
조회수
5,225
첨부
KakaoTalk_20240523_114615808.jpg [223 KB byte]

□ 산림조합중앙회(최창호 회장)는 22일 베트남 바리아 붕따우(BàRịa-Vũng Tàu)성 쑤엔목(Xuyên Mộc)현에 위치한 합작회사 ‘바리아붕따우임업사(BAFOCO, 바포코)’와 합작 조림투자 확대를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.


□ 이날 협약식에서 최창호 산림조합중앙회장은 당초 계획보다 1년 6개월을 앞당겨 25년말까지는 유한회사 지분투자를 완료하기로 협의하였다. 이를 위하여 금년말까지 수익성이 담보된 안정적이고 효율적인 사업계획을 수립할 수 있도록 양사가 긴밀히 협력하기로 하였다.


□ 또한 쑤엔목현에 위치한 합작조림지를 직접 방문해 현장점검을 실시하고 임직원을 격려했다.


□ 산림조합중앙회는 목재자원의 안정적 공급을 담당하기 위해 1994년 베트남에 진출한 이후 총 20,886ha 규모의 조림지를 조성․관리해 오고 있다.


□ 바리아붕따우성 정부 공기업인 바포코사와는 1994년 최초 조림계약을 맺은 후 현재까지 총 8,035ha를 조림해 성공적인 합작조림의 사례를 구축하고 있다.


□ 이와 관련 최창호 산림조합중앙회장은 “이번 협약을 통해 양기관의 신뢰가 더욱 돈독해지길 바라며, 지분 참여를 위해 경제성 확인을 거쳐 좋은 결과가 나타나길 바란다”라고 말했다.